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19일 문 여는 청소년 과학관...가서 무슨 체험 해볼까?

서울 노원구 하계동에 건립된 서울시립과학관 [사진 서울시]

서울 노원구 하계동에 건립된 서울시립과학관 [사진 서울시]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과학문화 행사가 열리는 '서울시립과학관'이 19일 문을 연다.
 
서울시는 노원구 하계동 충숙근린공원 일대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의 서울시립과학관(연면적1만2330㎡)을 세웠다고 17일 밝혔다.
 
시립과학관은 상설전시실, 메이커스튜디오, 아이디어 제작소, 3D 영상관으로 구성돼 있다.
시립과학관 상설전시실에서는 연중 공존, 생존, 연결, 순환을 주제로한 전시물이 상시 진열된다. [사진 서울시]

시립과학관 상설전시실에서는 연중 공존, 생존, 연결, 순환을 주제로한 전시물이 상시 진열된다. [사진 서울시]

 
상설전시실에서는 공존(생태·환경·건축), 생존(인체·유전·물질), 연결(뇌과학·우주· 수학), 순환(힘·에너지) 4가지 테마에 맞는 전시물이 상시적으로 전시된다.
메이커스튜디오에서는 과학 창작물을 구상하고 제작할 수 있다. [사진 서울시]

메이커스튜디오에서는 과학 창작물을 구상하고 제작할 수 있다. [사진 서울시]

 
지상 1층 별관에 마련된 ‘메이커 스튜디오’는 과학적 원리를 적용한 창작물을 구상ㆍ제작하는 공간이다. 학생, 교사, 일반인, 아티스트 등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아이디어제작소에서는 스티로품, 3D프린터 등 장비과 구비돼 있어 전시물을 기획, 제작할 수 있다. [사진 서울시]

아이디어제작소에서는 스티로품, 3D프린터 등 장비과 구비돼 있어 전시물을 기획, 제작할 수 있다. [사진 서울시]

 
아이디어제작소에는 청소년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시제품을 만들 수 있도록 대형 3D 프린터 등 16종의 과학 장비가 구비돼 있다.  
 
시립과학관 3D스페이스에서는 영화 인터스텔라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사진 서울시]

시립과학관 3D스페이스에서는 영화 인터스텔라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사진 서울시]

3D 영상관에서는 우주 공간을 테마로 한 입체 영상을 체험할 수 있다.
 
시립과학관은 기초과학탐구실험, 융합과학교실 등 중ㆍ고등학생과 시민들을 위한 과학 교양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또 북콘서트, 팟캐스트 방송, 유명 과학자 초청 등 다채로운 과학문화행사도 연중 개최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홈페이지(science.seoul.go.kr)에서 예약하면 된다.
 
입장료는 만 18세까지는 1000원, 성인은 2000원이다. 이달 말까지는 무료다. 운영 시간은 3월부터 10월까지 평일 오전 9시~오후 6시이며 토요일과 공휴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 
 
한편 서울시는 이번 개관을 기념하여 19일부터 21일까지 사이언스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페스티벌에서는 드론 날리기 체험, 과학 마술쇼, 목공교실 등이 진행된다.
 
서울시 최초 청소년 과학관인 서울시립과학관이 19일 개관한다 [사진 서울시]

서울시 최초 청소년 과학관인 서울시립과학관이 19일 개관한다 [사진 서울시]

서준석 기자 seo.junsu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