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후배 조혜정 무안하게 했다' 논란 일어난 이성경의 행동

[사진 조혜정, 이성경 인스타그램 라이브 영상 캡처]

[사진 조혜정, 이성경 인스타그램 라이브 영상 캡처]

배우 이성경이 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 팀과 코멘터리 작업(어떤 장면이나 행위를 해설 또는 부연 설명하는 내레이션 작업)을 하려 모였을 때 후배 조혜정을 무안케 했다는 내용의 게시물이 13일 온라인 상에서 주목받고 있다.  
 
게시물을 작성한 A씨는 "드라마 역도요정 팀이 작업을 하는 중 조혜정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인 인스타그램으로 라이브 방송을 하고 있었다"며 상황 설명을 시작했다.  
 
다른 배우들도 비춰주면서 라이브 방송을 하고 있는데 함께 있던 이성경이 갑자기 똑같이 라이브 방송을 시작했고, 시청자가 갑자기 이성경의 라이브 방송 쪽으로 몰려갔다는 게 A씨의 설명이다.  
실제로 조혜정이 라이브를 하던 당시 방송에는 "저쪽에도 방송을 시작했어요"라며 방송을 하던 도중 이성경 쪽을 비춘다.  
 
이성경 쪽 방송을 보면  "(이성경) 2.5만이야"이라며 주위에서 놀라워하는 반응이다. "혜정아 넌 꺼라 그냥"이란 말도 들린다. 한참 신나게 라이브 방송을 하고 있던 조혜정이 무안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는 게 A씨의 설명. 결국 조혜정은 방송을 종료했다.   
이성경은 630만 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두는 등 인도네시아 등지에서 인기를 누리고 있으며, 해당 드라마 이후 모델 남주혁과 열애를 인정해 주목을 받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