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동고속도로 고속버스-승합차 추돌…4명 사망

11일 영동고속도로에서 고속버스가 승합차를 들이받아 승합차에 탄 9명 중 4명이 숨졌다.
 
이날 오후 3시 28분께 강원도 평창군 봉평면 진조리 인근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 둔내터널 인근에서 정모(49)씨가 몰던 고속버스가 앞서가던 승합차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승합차에 타고 있던 김모(70)씨 등 6~70대 노인 4명이 숨졌고, 5명은 중경상을 입어 근처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승합차 탑승자들은 충남 당진에 있는 같은 절 신도로 평창 동계올림픽 경기장을 관람한 후 집으로 돌아가던 중이었다.
 
경찰은 추돌사고를 낸 고속버스 기사 정씨가 사고 당시 졸음운전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