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文 대통령, '한글 트윗 축하' 모디 인도 총리와 통화…"CEPA 개선, 양국 교류 강화" 제안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와 전화 통화에서 "포괄적 경제동반자 협정(CEPA) 개선으로 양국간 무역과 투자를 확대하고, 문화적·인적 교류를 강화하는 노력을 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모디 총리는 전날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한글로 문 대통령의 당선을 축하한 바 있다.
 

모디 총리, 전날 한글 축하 트윗에 이어
"민주주의의 힘이 승리할 수 있음을 보여준 한국 국민에게도 축하"

윤영찬 청와대 홍보수석비서관은 문 대통령이 이날 오후 3시 35분부터 약 25분간 모디 총리와의 통화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밝혔다. 이날 모디 총리는 "문 대통령의 대선 승리를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민주주의의 힘이 승리할 수 있음을 보여준 한국 국민에게도 축하를 드린다"며 "인수위 기간 없이 취임하셨지만, 풍부한 국정 경험을 갖고잇어 문제없이 이행하고 계실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이 "모디 총리의 '행동적 동방정책(Act East Policy)'이라는 적극적 외교로 인도의 국제적 위상이 커져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자 모디 총리는 "본인이 과거 주지사시절에도 한국과의 관계를 매우 중시했다. 특히 한국이 인도 경제 발전의 모델이라고 늘 강조했다"고 화답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북핵 문제에 대한 국제 대응에 있어서도 인도가 대한민국 입장을 지지하고 북핵 개발 반대하면서 국제 사회의 제재에 함께 참여하고 있는 데 대해 높이 평가한다"며 모디 총리에게 북핵 해결을 위해 대화와 제재가 병행한다는 정책을 설명했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