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웹툰 작가 기안84 "지갑 고쳤다"...'파괴왕' 주호민이 한 말은?

[사진 기안84 페이스북 캡처]

[사진 기안84 페이스북 캡처]

웹툰작가 기안84(본명 김희민)가 지갑을 고쳤다며 SNS에 사진을 올리자, 동료 웹툰작가 주호민 작가가 댓글을 달았다. 주호민 작가의 댓글에 누리꾼들이 폭소했다.
 
11일 오후 김희민 작가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갑 고쳤다"라며 자신의 지갑 사진을 게시했다. 그는 이어서 "할머니가 돈 들어오는 지갑은 바꾸지 말라고 해서 오래 쓰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김희민 작가가 올린 사진 두 장에는 무척 낡아 보이는 지갑과 이를 수리하는 데 쓰인 것으로 추정되는 본드, 가죽, 가위 등이 담겨 있다.
 
이에 주호민 작가는 댓글을 통해 "화재 현장에서 꺼낸 것 같아"라고 말했다.
[사진 기안84 작가 페이스북 캡처]

[사진 기안84 작가 페이스북 캡처]

김희민 작가의 지갑을 본 주호민 작가의 댓글에 누리꾼들이 웃음을 터뜨렸다. 한 누리꾼은 주호민 작가의 댓글에 "그렇게 기안84도 파괴의 길로"라고 남겼다. 다른 누리꾼은 "제발 지갑 좀 파괴해 주소서"라고 남기기도 했다.
 
김희민 작가와 주호민 작가는 이전부터 트위터,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멘션이나 댓글을 주고받는 등 남다른 친분을 과시한 바 있다.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에도 함께 출연했다. 김희민 작가는 웹툰 '복학왕'을, 주호민 작가는 '방탕후루'를 연재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