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종석, 우상호 찾아가 "얼굴이 많이 타셨네...울컥한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11일 국회를 찾아가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를 예방했다. 
 
임 비서실장은 이날 오후 3시 국회 본청에서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를 예방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모두발언에서 "임 비서실장은 국회의원 재선 출신이라 정치 경험이 풍부하고 여야를 막론하고 원만한 관계를 맺고 있다"며 "국회와 청와대 협조 측면에서도 적임자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문 대통령 성공을 위해 잘 보필해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며 "더불어민주당은 여당으로서 최대한 협조를 아끼지 않겠다. 첫 비서실장이니 역할 막중하실텐데 잘 이끌어주실 것으로 확신한다"고 축하의 말을 전했다.
 
임 비서실장은 이에 "우상호 원내대표를 보니 얼굴이 많이 그을리셨다(탔다). 선거 과정에서 얼마나 애써주셨는지 안 물어봐도 알 거 같아 울컥한다"며 "그 어느 때보다도 당이 혼연일체가 돼 치러준 선거라고 생각한다"고 화답했다. 그는 "추미애 대표, 우상호 원내대표 중심으로 모든 의원님들과 원외위원장님들이 본인 선거하듯 해주셧다. 여러번 선거를 직·간접 경험했지만 이번 처럼 마음이 모아진 선거를 보지 못했다"며 "진심으로 다시 한 번 우상호 대표님을 포함한 당의 모든 의원님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임 비서실장은 이날 민주당을 시작으로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등 원내교섭단체 지도부를 예방한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