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찰과 어디까지…" 기자 질문에 조국이 내놓은 '단호박' 대답

[사진 MBN 캡쳐]

[사진 MBN 캡쳐]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임명된 조국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11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남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조 교수는 문재인 정부의 검찰 개혁에 대한 의지와 민정수석으로서의 소신을 밝혔다.  
 
조 교수는 "한국 검찰은 기소와 수사를 독점할 뿐 아니라 영장청구권까지 갖고 있는데 이런 막강한 권력을 제대로 사용해왔는지에 대한 의문이 있다"며 "검찰 개혁은 대통령의 확고한 철학이고 대통령의 구상과 계획을 충실히 보좌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한 기자가 "과거 민정수석이 검찰의 수사지휘와 관련해 원활하게 소통을 했다"며 "그런 측면에서 어디까지…"라고 묻자 조 교수는 "민정수석은 수사 지휘를 해선 안됩니다"라고 잘라 말해 눈길을 끌었다.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에 대해서는 "검찰을 죽이는 것이 아니라 검찰을 진정으로 살리는 것으로 믿고 있다"라고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