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美 여객기서 승객 간 난투극, 이번엔 사우스웨스트 항공

[사진 유튜브 캡쳐]

[사진 유튜브 캡쳐]

미국 항공기 기내 승객 난투극이 또 일어났다. 이번엔 사우스웨스트항공이다. 
 
10일(현지시각) 미 CNN과 ABC 방송은 지난 7일 미 텍사스 주 댈러스에서 출발해 캘리포니아 주 오클랜드로 향하는 사우스웨스트 2530편 내에서 건장한 사내 두 명이 주먹 싸움을 벌였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당시 사건 당시 여객기는 중간 기착지인 로스앤젤레스(LA) 할리우드 버뱅크 공항에 머물러 있던 상태였다. 이곳에서 내리려던 승객들이 분주해질 때쯤 갑자기 남자 두 명이 주먹을 휘두르며 몸싸움을 벌였다. 
 
순식간에 벌어진 일에 주변 여성 승객 두 명이 이들을 말리려 했지만 역부족이었다. 뒤엉킨 남성 승객 둘은 좌석 칸을 넘나들며 싸움을 벌였다. 
 
이 싸움은 한 승객이 자신의 좌석을 어지럽혔다며 먼저 시비를 붙이며 일어났다. 현지 버뱅크 경찰이 출동했고, 37세 승객은 체포해 구금하고, 가벼운 상처를 입은 한 승객은 여행을 계속했다. 
 
최근 항공기 내에서 갖가지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다시 한번 일어난 여객기 난투극에 전 세계인의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