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지원 "패배 깨끗이 인정…내일 선대위 소집"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 겸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이 9일 "사실상 출구조사와 지금 현재의 개표상황으로 보면 패배를 인정하지 않을 수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박지원 대표가 심각한 표정으로 방송3사 출구조사를 지켜보고 있다. 사진 : 박종근 기자

박지원 대표가 심각한 표정으로 방송3사 출구조사를 지켜보고 있다. 사진 : 박종근 기자

박 대표는 9일 안 후보의 대선 패배 승복연설 직후 취재진들에게 이같이 밝히며 "선거를 책임졌던 저로서도 국민들에게 (패배를) 인정을 한다"고 말했다. 이어 "패배를 했으면 깨끗하게 인정하면 되는 것"이라며 "당의 입장에서 분석할 것은 분석하고, 반성할 것은 반성하고, 앞으로 나아갈 것은 나아가야 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 대표는 향후 행보에 대해 "내일(10일) 선대위 회의를 소집해 안 후보와 함께 논의하겠다"고 밝혔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