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트와이스 지효, 투표장서 매니저에 급히 전화한 까닭

[사진 트와이스 인스타그램]

[사진 트와이스 인스타그램]

 
제19대 대통령선거가 진행된 9일 스타들의 현장 투표 행렬이 이어진 가운데, 걸그룹 '트와이스' 지효의 귀여운 실수가 네티즌의 눈길을 끌었다.
 
지효는 이날 오전 트와이스 멤버들과 함께 서울 강남구 청담초등학교에 마련된 청담 제2 투표소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러나 신분증을 지참하지 않은 까닭에 지효는 투표를 할 수 없었고, 그의 신분증을 가지러 간 매니저와 통화한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투표장에서 줄곧 기다리던 지효는 매니저의 도움으로 무사히 투표를 마쳤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