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두언 전 의원 "부끄럽지만 기권했다"

[사진 JTBC]

[사진 JTBC]

 
제19대 대통령선거가 치러진 9일 오후 6시부터 방송되는 JTBC '우리의 선택 2017'에 정두언 전 국회의원이 출연했다.
 
정 전 의원은 이날 '투표를 했느냐'는 손석희 앵커의 질문에 "부끄럽지만 기권했다"고 답했다.
 
그 까닭에 대해선 "찍을 후보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정 의원의 기권 발언을 놓고 온라인상에는 네티즌의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기권 역시 권리 행사라는 의견이 있는 반면, 자신의 권리를 포기한 것이라는 비판도 나오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