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화문 아이돌로 등극한 손석희 앵커? 쏟아지는 SNS 인증샷

[사진 인스타그램]

[사진 인스타그램]

제19대 대통령선거가 치러진 9일 오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는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진행되고 있는 JTBC '특집 뉴스룸' 인증샷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사진 JTBC]

[사진 JTBC]

이날 JTBC '뉴스룸'은 대선 개표를 중계·분석하는 '특집 뉴스룸'으로 꾸며진다. 오후 6시부터 오후 11시까지 3부에 걸쳐 손석희 앵커의 진행으로 방송된다. 손 앵커는 서울 광화문 광장에 설치된 유리로 된 열린 스튜디오에서 방송을 맡는다. 배우 윤여정은 1부에, 작가 유시민은 뉴스룸이 끝날 때까지 함께 한다.
 
손 앵커는 무대에 올라 "비가 와 날씨가 흐린데 많은 시민이 스튜디오 앞에 모여 계신다"며 "여러분. 오래 기다리느라 수고 많이 하셨다"고 인사했다.
[사진 인스타그램]

[사진 인스타그램]

이날 인스타그램 사용자 's********'는 "현장에서 손 앵커의 목소리를 라이브로 들으니 떨린다"며 사진을 공개했다. 또 다른 사용자 'r*******'는 "JTBC 스튜디오 쪽에는 사람들이 너무 몰려서 경찰들이 질서 정리하는데 다른 방송사 쪽은 너무 평온하다"고 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