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리 어선, 훈련 중이던 미국 군함과 충돌…인명피해는 없어

미 해군 순양함 레이크 챔플레인(CG 57). [사진 미 해군]

미 해군 순양함 레이크 챔플레인(CG 57). [사진 미 해군]

 
9일 낮 12시 10분쯤 경상북도 영덕군 강구항 동쪽 112㎞ 해상에서 우리 어선이 훈련 중이던 미국 군함과 출동했다.
 
군 관계자는 “통발어선 502남양호(9.77t)가 미 해군의 이지스 순양함 레이크 챔플레인함(CG 57)과 부딪쳤다”면서 “단순 접촉사고로 보이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사고 당시 502남양호엔 선원 6명이 타고 있었다.
 
레이크 챔플레인함은 현재 미 해군의 핵 추진 항공모함인 칼빈슨함(CVN 70), 이지스 구축함인 웨인 E. 메이어함(DDG 108)ㆍ마이클 머피함(DDG 112)ㆍ스테덤함(DDG 63)과 함께 지난달 29일부터 동해에서 한국 해군과의 연합 해상훈련을 하고 있다.
 
이철재 기자 seajay@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