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黃 권한대행 "中 산둥성 사고, 韓 피해수습·진상파악 지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중앙포토]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중앙포토]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가 9일 중국 산둥성에서 발생한 한국 유치원생 사망사고와 관련 피해 수습과 사고 진상 파악에 만전을 기하라고 외교부에 지시했다.
 
9일 황교안 권한대행은 중국 산둥성 사고 소식을 접하고 "현지 공관의 가용인력을 총동원해 사고 수습에 만전을 기하고 피해자 가족들에게 진행 상황을 신속하고 충실하게 설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법무부는 사고 피해자 가족 등이 출·입국을 할 때 최대한 신속하게 지원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오전 9시께 산둥성 웨이하이 시 환추이(環翠) 구 타오쟈쾅 터널에서 한국국제학교 부설 유치원 통학차량에 화재가 발생해 차량에 타고 있던 유치원생 11명과 운전기사 1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숨진 유치원생 11명 중 10명은 한국인으로 확인됐으며, 나머지 한 명은 중국 국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