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후 4시 투표율 67.1%…3000만명 돌파 눈앞

9일 제19대 대통령 투표가 진행 중인 가운데 오후 4시 전국 투표율은 67.1%를 기록했다. 김성태

9일 제19대 대통령 투표가 진행 중인 가운데 오후 4시 전국 투표율은 67.1%를 기록했다. 김성태

제19대 대통령 선거 투표가 진행 중인 가운데 오후 4시 기준 전국 투표율이 67.1%로 집계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기준 전체 선거인수 4247만9710명 중 2852만2484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이는 지난 18대 대선의 동시간대 투표율인 65.2%에 비해 1.9%p 높은 수치다.  
 
지역별로는 광주가 72.9%로 최고 투표율을 보이고 있다. 세종(71.6%), 전라남도(71.4%), 전라북도(71.3%)가 뒤를 잇는다. 제주특별자치도가 63.1%로 가장 낮은 투표율을 나타내고 있다.  
  
유권자 수가 가장 많은 경기도의 투표율은 66.8%, 서울시 투표율은 68.2%를 기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