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항상 다이어트한다는 정채연 소속사 사장의 몸무게 발언

걸그룹 다이아 멤버 정채연이 밝힌 걸그룹 몸무게 관련 명언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 tvN]

[사진 tvN]

 
9일 방송되는 tvN '편의점을 털어라'에 출연한 정채연은 항상 다이어트를 하고 있다며 자신의 경험담을 털어놨다.
 
이날 MC 윤두준은 "회사에서 매주 몸무게 확인을 하느냐"고 물었고, 정채연은 "3일에 한 번 할 때도 있고 일주일에 한 번 할 때도 있다"고 답했다.
 
[사진 tvN]

[사진 tvN]

이어 "사장님 명언이 있다. '여자는 앞자리에 5가 있으면 안 된다'라고 말씀하신다"라며 "'무조건 40㎏대로 유지해야 한다'고 강조한다"고 말했다.
[사진 tvN]

[사진 tvN]

 
이를 본 네티즌들은 "앞자리 5가 안 되면 6은 되나" "채연이는 살 안 빼도 예뻐" "몸무게가 뭐가 중요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희주 인턴기자 lee.heej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