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9대 대선 투표율 오전 9시 현재 9.4%…강원도 11%, 경북 10.7% 가장 높아

제19대 대통령선거일인 9일 오전 이명박 전 대통령(가운데)과 부인 김윤옥 여사가 서울 강남구 논현아파트 논현1동 제3투표소에서 투표를 마치고 나와서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김경록 기자

제19대 대통령선거일인 9일 오전 이명박 전 대통령(가운데)과 부인 김윤옥 여사가 서울 강남구 논현아파트 논현1동 제3투표소에서 투표를 마치고 나와서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김경록 기자

제19대 대통령 선거 오전 9시 현재 투표율이 9.4%로 집계됐다.  
 
 이날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 따르면 투표 시작 3시간만인 오전 9시 현재 총 선거인수 4247만9710명 가운데 399만8315명이 투표를 마쳤습니다. 지역별로 강원(11%)와 경북(10.7%)가 가장 높고, 전남(8%)과 광주(8.4%)가 가장 낮았다.  
[사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사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지난 4일부터 이틀 동안 실시된 사전투표율 26.06%는 오후 1시에 공개되는 투표율부터 합산해 반영될 예정이다.  
 
 선관위는 이번 대선의 최종투표율이 80%대에 이르고 내일(10일) 오전 2~3시 사이에 후보의 당락이 결정될 것으로 예상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