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보검 다음 작품 예상할 수 있는 동영상

지난 3일 제53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인사하는 배우 박보검과 김은숙 작가 [사진 박보검 팬커뮤니티 칼집(bogummy.co.kr)]

지난 3일 제53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인사하는 배우 박보검과 김은숙 작가 [사진 박보검 팬커뮤니티 칼집(bogummy.co.kr)]

배우 박보검과 김은숙 작가가 인사하는 동영상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박보검한테 인사 받는 김은숙 작가 표정’이라는 제목의 동영상이 인기를 끌고 있다. 한 무대에서 박보검이 90도로 ‘폴더’ 인사를 하자 김은숙 작가는 어쩔 줄 몰라 하는 표정을 지었다. 식은땀이 흐르는 듯 눈썹도 닦았다. 해당 동영상은 지난 3일 열린 제53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으로 추정된다. 공개된 사진과 동영상에서 김은숙 작가는 같은 옷을 입은 모습이다.
 [사진 박보검 팬커뮤니티 칼집(bogummy.co.kr)]

[사진 박보검 팬커뮤니티 칼집(bogummy.co.kr)]

 
 이날 김은숙 작가는 tvN 드라마 ‘도깨비’로 대상을 차지했다. ‘도깨비’는 김은숙 작가의 ‘파리의 연인’ ‘시크릿가든’ ‘태양의 후예’ 뒤를 이은 히트작이다. 김은숙 작가는 ‘도깨비’에 공유를, ‘파리의 연인’엔 박신양을, ‘시크릿가든’엔 현빈을, ‘태양의 후예’에는 송중기에 남자 주인공을 맡겼다. 김 작가 드라마에 출연하는 남자 배우들은 일약 스타가 돼 김 작가에게 ‘프린스메이커’라는 별명이 붙기도 한다.  
제53회 백상예술대상에서 대상 선정 소식에 기뻐하는 김은숙 작가[중앙포토]

제53회 백상예술대상에서 대상 선정 소식에 기뻐하는 김은숙 작가[중앙포토]

 
도깨비 제작 발표회 당시에 김 작가는 “배우 공유를 5년에 걸쳐 섭외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당시 공유는 “드라마에 두려움이 있었는데 작가님, 감독님과 2~3시간 미팅을 하면서 마음을 열었다”고 발혔다. 공유가 가장 인상 깊었다고 뽑은 김 작가의 말은 다음과 같다.
 
  “전작이 잘됐다고 건방 떨지 않고 정말 최선을 다해서 진짜 진짜 열심히 할 거야. 날 믿어줘”
김은숙 작가가 드라마 '도깨비'로 대상 수상 소식을 받은 직후 배우 공유와 포옹하고 있다. [중앙포토]

김은숙 작가가 드라마 '도깨비'로 대상 수상 소식을 받은 직후 배우 공유와 포옹하고 있다.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