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악어에 물린 10살 소녀…콧구멍 쑤시고 입 벌려 탈출

악어에 물렸다 탈출한 10살 소녀 [사진 유튜브 캡쳐]

악어에 물렸다 탈출한 10살 소녀 [사진 유튜브 캡쳐]

악어에 물렸다 탈출한 10세 소녀가 화제다. 8일 CNN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가족들과 플로리다 주 올랜도 오렌지카운티의 한 호수로 나들이를 나온 이 소녀는 깊이 50~60cm 되는 얕은 호숫가에서 놀고 있었다.  
 
그때 호수에서 길이 3m가량의 악어가 나와 소녀의 종아리를 물었다. 가족과 구조대원이 손 쓸 틈도 없이 순식간에 벌어진 일이었다.  
 
모두가 놀랐지만, 소녀는 침착하게 대처했다. 평소 배운 대로 악어의 콧구멍을 손가락으로 쑤셔 입을 벌리게 한 후 자신의 다리를 꺼내 땅 위로 도망쳤다.  
 
플로리다 야생보호국 대변인 체드 웨버에 따르면 소녀는 다리에 일곱 군데의 상처가 났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야생보호국은 소녀의 다리를 문 악어를 안락사시켰고, 공원 측은 현재 호숫가 출입을 금지하고 있다. 
 
1948년 이후 플로리다 주에서 악어에 의해 다친 경우는 388차례, 물려 죽은 사람은 24명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