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장 입사하고 싶은 공기업 1위는 어디?

대학생과 구직자 1693명을 대상으로 '가장 입사하고 싶은 공기업'을 조사한 결과 한국전력공사가 취업 선호도 1위를 차지했다고 취업포털 사람인이 8일 밝혔다.
 
[사진 중앙포토]

[사진 중앙포토]

사람인에 따르면 한전은 이번 조사에서 8.3%의 선호도를 기록했다. 2위는 국민건강보험공단(7.3%), 3위는 코레일(5.4%)이었다. 이외에 인천국제공항공사(5.1%), 국민연금공단(5.1%), 한국토지주택공사(4.3%), 한국수자원공사(4.1%), 한국전력기술(3.8%), 강원랜드(3.7%), 한국과학기술원(3.6%) 등이 상위 10위 안에 들었다.
 
공기업에 입사하고 싶은 이유로는 '정년보장 등 안정성(37.3%)'이란 응답이 가장 많았다. '정시 퇴근 등 근무환경'이 23%로 2위를, '사내복지·복리후생 혜택'이 14.1%로 3위를 차지했다. '높은 연봉'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7.9%에 불과했다.
 
공기업 취업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으로는 14.6%가 '출신학교(학벌)'를 꼽았다. '인턴 등 실무 경력'이 13.8%, '자격증'이 12.3%, '인재상 부합'이 11.7%, '인맥'이 10.1% 등으로 그 뒤를 이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