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 FIFA 평의회 위원 당선

정몽규(55·사진) 대한축구협회 회장이 국제축구연맹(FIFA) 최고 의결기구인 평의회에 입성했다.
 
정 회장은 8일 바레인 마나마에서 열린 아시아축구연맹(AFC) 총회에서 2019년까지 활동하는 2년 임기의 FIFA 평의회 아시아 위원에 선출됐다. 아시아의 FIFA 평의회 쿼터는 4명(남자 3명, 여자 1명)이며, 남자 부문 후보로 3명이 도전한 덕분에 정 회장은 별도 투표 없이 당선됐다.
 
정 회장은 2015년에도 평의회원의 전신인 집행위원 선거에 도전했지만, 당시에는 텡구 압둘라 말레이시아축구협회장과 다시마 고조 일본축구협회장에 밀려 낙선했다.
 
한국인이 FIFA 최고 의결기구에서 활동하게 된 이번이 두 번째이며, 이에 앞서 정몽준 전 대한축구협회장이 1994년부터 2011년까지 17년간 FIFA 집행위원으로 활동했다. 임기는 4년이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