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지원, 洪에 "못말리는 준표씨!…건전보수 아닌 막가파 보수" 맹비난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중앙포토]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중앙포토]

박지원 국민의당 중앙선거대책위원장이 페이스북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를 겨냥해 '막가파 보수'라고 맹비난했다.
 
5일 박지원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못 말리는 준표씨! 얼마 전 자기 지지하지 않는 분들을 향해 '도둑놈 xx들'이라더니 그 버릇이 26년 전부터였나요. 결혼 반대했다고 장인어른께 영감탱이라고 공개연설에서 헐뜯고 26년간 용돈 한 푼 안 주고 집에도 못 오시게 했다면 노인학대죄에 해당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박 위원장은 "지난 2월 공무원 대상 공개 강연에서 대학 시절 자신을 퇴짜놓은 여학생을 '씨x년'(이라 하다니) 이건 건전한 보수가 아니라 막가파식 보수"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박 위원장은 "가짜보수이니 돼지발정제도 사람에게 사용하려 했겠지만, 대통령이 되면 우리나라 국민은 특히 교육이 큰 탈이 납니다. 여기서 접으세요"라고 사퇴를 촉구하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