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용준형이 '기분 안 좋은 날' 듣는 아이유 노래

네이버 V라이브 '용준형의 힙합라이브'

네이버 V라이브 '용준형의 힙합라이브'

하이라이트 용준형이 아이유 노래에 남다른 관심을 표했다.  
 
지난 2일 방송된 네이버 V라이브 '용준형의 힙합라이브'에서 신곡 '지나친 사랑은 해로워'를 발표하며 솔로로 돌아온 용준형이 팬들과 만났다.  
 
이날 용준형은 팬들로부터 노래를 추천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 그는 "밤에 잠 못 드는 분들을 위해 추천해드리고 싶은 곡은 아이유의 곡이다"라며 입을 열었다.
 
이어 "나는 밝은 곡보다 우울한 노래를 더 많이 듣는다. 감정을 더 극대화시켜주기 때문이다"라며 "그래서 추천드리고 싶은 곡은 아이유의 '싫은 날'이다"라고 답했다.
 
얼마 전 '싫은 날'을 듣게 됐다는 용준형은 "기분이 되게 안 좋은 날이었다. 그 상태에서 자려고 누우니 도저히 잠이 오지 않았다. 그러다 '싫은 날'을 듣게 됐는데 소리 내서 말하고 싶고 표현하고 싶은 감정들을 예쁜 가사들로 표현해 공감이 갔다"고 덧붙였다.  
 
용준형이 우울할 때 듣기 좋은 곡으로 추천한 '싫은 날'은 지난 13년 발매된 아이유의 3집 'Modern Times'에 수록된 곡이다.
 
아이유가 직접 작사·작곡한 '싫은 날'은 " 텅 빈 벤치에 누군가 다녀간 온기. 왜 따뜻함이 날 더 춥게 만드는 거야" "한 겨울보다 차가운 내 방 손 끝까지 시린 공기. 봄이 오지 않으면 그게 차라리 나을까" 등 감성을 자극하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임유섭 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