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남시, 도 지정문화재 '금연구역' 추가

▲ 금연구역으로 추가 지정된 야탑광장 13호(모란방향) 위치도. 사진=성남시청
 성남에 있는 경기도 지정문화재 8곳이 1일부터 금연구역으로 추가 지정됐다.



 또한 분당 야탑광장 13호(야탑역 1, 2번 출구·모란 방향)는 오는 10일 금연 구역으로 추가 지정된다.



 2일 성남시에 따르면 금연구역으로 추가 지정된 경기도 지정문화재는 이수 선생 묘(궁내동 산17-1), 이경석 선생 묘(석운동 50-7), 한산이씨 묘역(성남대로 550), 전주이씨 태안군파 묘역(정자동 산33-1), 청주한씨 문정공파 묘역 신도비(율동 산2-1), 풍산군 이종린 묘역(하산운동 264-5), 천림산봉수지(금토동 산35-5), 둔촌이집 묘역(둔촌대로 320) 등이다.



 시는 2013년 8월 봉국사 대광명전(태평로 79), 망경암 마애여래좌상(태평로55번길 72), 수내동 가옥(불정로 253) 등 경기도 지정문화재 3곳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



 문화재보호법령에 따라 흡연으로 인한 화재 또는 재난으로부터 문화재를 보호하려는 조치로 성남시 지역내 경기도 지정문화재 20건 중 동산·무형문화재를 제외한 11곳 모두 금연구역으로 지정됐다.



 야탑광장 13호는 시민 설문조사 의견이 반영돼 금연구역으로 추가 지정하게 됐으며 이와 함께 13호 광장 일부는 흡연구역(1번 출구 쪽)으로 시범 조성해 운영한다.



 앞선 2015년 9월 성남대로 건너편 야탑광장 14호(야탑역 3, 4번 출구·서현역 방향)도 금연 구역으로 지정됐다.



 야탑역 지하철역 출입구를 기준으로 10m 범위 안 광장에선 담배를 피우면 안 된다.



 금연구역으로 추가 지정된 지역은 계도기간 이후(경기도 지정문화재 5월16일, 야탑광장 13호 9월1일)부터 단속이 이뤄진다.



 해당 구역에서 담배를 피우다 적발되면 문화재 구역에선 문화재보호 법령에 따라 10만 원, 야탑광장에선 성남시 조례에 따라 5만 원의 과태료를 각각 물어야 한다.



 ‘성남시 금연구역 지정 등에 관한 조례’ 제정 이후 지정된 시내 금연구역은 비가림형 버스정류장 743곳, 학교 292곳, 공원 178곳, 주유소 61곳, 지하철 92곳, 국공립어린이집 61곳, 야탑광장 13·14호를 포함해 모두 1천429곳으로 늘게 됐다.



 문화재보호법을 적용받는 11곳 문화재와 국민건강증진법상 금연구역인 음식점, PC방 등 2만2천973곳까지 모두 포함하면 성남시내 금연구역은 모두 2만4천413곳이다.



김대성기자/sd1919@joongboo.com





 


[인기기사]


·각당, 바른정당 13명 탈당 '환영'·'비판' 확연 갈려 [2017/05/02] 

·국민의당, '인덕원~수원·동탄 복선전철' 맞춤공약 발표 [2017/05/02] 

·문재인 "한미동맹이나 소파협정과 안맞아" [2017/05/02] 

·바른정당 집단탈당 범보수 결집 가속… 대선판도 요동 [2017/05/02] 

·대선후보 마지막 TV토론 '복지·교육정책' 설전 [2017/05/02]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