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런 모습 처음" 복근 공개한 아이유

[사진 유튜브]

[사진 유튜브]

 
가수 아이유(본명 이지은)의 복근이 화제다.
 
지난달 28일 아이유의 유튜브 채널에는 최근 컴백한 아이유의 정규 4집 팔레트 앨범 메이킹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에서 아이유는 앨범 재킷 촬영 중 복근이 드러난 운동복을 입었다. 아이유가 "복근 보여요?"라고 묻자 스태프는 "되게 많이 보이진 않아요"라고 답했다. 이와 함께 자막에는 '결국 복근은 대단히 자랑할 정도가 아니어서 앨범에는 실리지 않았다고 한다'고 적혀 있다.
 
[사진 유튜브]

[사진 유튜브]

[사진 유튜브]

[사진 유튜브]

 
앞서 아이유는 네이버 브이 라이브를 통해 "요즘 플랭크 운동을 많이 한다"고 밝힌 바 있다.
 
아이유는 "사람들이 내가 복근 있다고 하면 안 믿는데, 나도 복근이 있을 때가 많다"며 "플랭크 하다 보니 복근이 생겼다"고 했다. 이어 "전체적으로 생긴 것은 아니고 상복부에 생긴다. 하복부는 죽어도 안 생긴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