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혜원이 과거 디자인한 두산 유니폼의 숨겨진 비밀

[사진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페이스북 캡처]

[사진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페이스북 캡처]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홍성흔 프로야구 선수의 은퇴식을 전하며 당시 입었던 유니폼에 대해 “곰 중 가장 쎈 반달곰 가슴 무늬와 승리의 V 컨셉”이라며 문재인 대선후보를 떠올렸다.
 
손 의원은 지난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날 은퇴식을 한 홍 선수의 은퇴 기사를 링크하며 “저 유니폼과 로고가 바로 제가 그 시절 디자인한 것입니다”이라고 썼다.
 
손 의원은 이 게시물에 이어지는 댓글에 “홍성흔 선수가 은퇴하는 오늘, 하필 저 유니폼을 입어줘서 고맙더라고요” “지금 것(유니폼) 말고 저 사진의 옛날 로고요” 등 일일이 화답했다.
 
손 의원은 김성근 감독을 존경해 원년 두산팬이지만, 김 감독을 따라 한화 이글스의 팬이 된 것으로 알려졌다.
 
홍성흔은 지난달 30일 잠실 롯데전에 앞서 은퇴식을 열고 정든 잠실홈구장에 정식으로 작별 인사를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