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교수님의 '나쁜 손'…檢 성추행 혐의로 기소

서울의 한 사립대학 전(前) 학과장이 제자를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서부지검은 술자리 등에서 여제자를 성추행한 혐의(강제추행)로 서울의 한 사립대학 미술대학의 A(56)교수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1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A교수는 지난해 말과 올해 초 술자리 등에서 여제자 2명의 신체를 만졌다. 피해 학생들은 이 같은 사실을 지난 2월 경찰에 신고했다.
 
당시 A교수는 해당 학과의 학과장을 맡고 있었다. 그러나 사실이 밝혀진 이후 학과장직을 그만뒀다. 학교 관계자는 "1일 오후 인사위원회를 열어 해당 교수에 대한 징계를 논의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