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허위 현금영수증 발급해 억대 환급받은 30대 검거

경찰 로고

경찰 로고

 대구 수성경찰서는 허위로 세금계산서를 발행해 억대 현금을 환급받은 혐의(조세범처벌법위반)로 박모(38)씨를 구속했다고 1일 밝혔다.  
 

총 200여회 걸쳐 허위로 10억 5000만원 세금계산서 발급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난해 1월1일 대구 수성구의 한 업체에 허위로 인터넷을 설치한 사실이 없음에도 “인터넷을 설치하고 고객 보조금을 지급했다”는 내용의 세금계산서 30만원을 발급하는 등 같은 해 6월30일까지 총 200여회에 걸쳐 허위로 10억5000만원의 세금계산서를 발급해 1억500만원을 환급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박씨는 대구 수성구 상동의 한 상가 2층에 유령인터넷 설치업체를 차려놓고 4개의 부실법인업체에 세금계산서를 발행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구속된 박씨는 환급받은 돈을 모두 생활비로 썼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