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마트폰 중독방지 앱 삼성전자, 한·미서 출시

삼성전자는 자녀의 스마트폰 중독을 방지를 도와주는 ‘삼성 마시멜로’ 애플리케이션을 한국·미국에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 앱은 9~15세 청소년이 부모와 정한 규칙을 지킬 때마다 선물로 바꿀 수 있는 포인트를 줘 규칙을 스스로 지키도록 유도한다.
 
‘마시멜로 모드’를 설정하면 자녀가 고른 최대 8개의 필수 앱을 제외하고는 알람을 받을 수 없게 된다. 마시멜로 모드는 자주 쓸수록 포인트가 쌓이고 레벨도 올라간다.
삼성전자는 지난 27일 청소년의 스마트폰 중독을 방지하는 '삼성 마시멜로' 앱을 출시했다.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지난 27일 청소년의 스마트폰 중독을 방지하는 '삼성 마시멜로' 앱을 출시했다. [사진 삼성전자]

 
자녀가 오랫동안 쓰지 말았으면 하는 앱은 부모가 ‘관리 앱’으로 설정할 수도 있다. 자녀가 관리 앱으로 설정된 앱을 쓸 때마다 포인트가 떨어지고, 포인트가 다 떨어지면 해당 앱은 차단된다. 자녀가 모은 포인트로 부모가 선물을 사줄 수 있다. 또 스마트폰 사용 내용을 주·월간 단위 로 분석해주기도 한다. 
 
김도년 기자 kim.don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