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진태 "바른정당, 사람도 안 되는 존재…협상하든 통합하든 사람하고 해야"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30일 "사람도 안 되는 이런 존재들하고 무슨 협상을 한다고 하냐"며 바른정당을 비난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가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17일 오후 대구 동성로 대구백화점 앞 광장에서 첫 집중유세에 나섰다. 단상에 오른 홍 후보가 지지자들을 향해 대선에 임하는 각오를 밝히고 자신을 지지하기 위해 찾아온 김진태 의원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 : 프리랜서 공정식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가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17일 오후 대구 동성로 대구백화점 앞 광장에서 첫 집중유세에 나섰다. 단상에 오른 홍 후보가 지지자들을 향해 대선에 임하는 각오를 밝히고 자신을 지지하기 위해 찾아온 김진태 의원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 : 프리랜서 공정식

김 의원은 이날 서울 코엑스 부근에서 진행된 홍준표 후보 유세현장에서 "바른정당 얘기가 아직도 나오냐"며 "바른정당이 보수입니까? 협상을 하든 통합을 하든 사람하고 해야한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김 의원은 또 "바른정당 표는 아무리 그렇게 한다해도 우리 당에 오지 않는다. 얼마 되지도 않고 오지도 않는다"며 "제발 이제는 그 쪽에 기웃기웃 말고 그냥 우리 갈 길 쭉 가는 게 어떠겠느냐"고 일갈했다. 이어 "벌써부터 이래가지고 될까 계산하고, 주판 튕기지 말고, 배신자 표 받을 생각 말고 이제부터 힘내서 가는 데까지 쭉 가보자"며 지지를 호소했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