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봉길 의거 85주년에 윤 의사 전기 쓴 중국 여류 작가에 감사패

사진 왼쪽부터 변영태 상하이 총영사, 작가 샤녠성, 윤봉길 의사의 초카 윤주씨. [사진 윤주]

사진 왼쪽부터 변영태 상하이 총영사, 작가 샤녠성, 윤봉길 의사의 초카 윤주씨. [사진 윤주]

윤봉길 의사의 '상해(上海)의거' 85주년 기념일(4월29일)을 맞아 윤 의사의 전기인 '회귀천당(回歸天堂)'을 쓴 중국인 여류 작가 샤녠성(夏輦生)에게 감사패가 전달됐다.
윤 의사의 조카인 윤주(70) 효창원7위선열기념사업회 상임고문은 30일 "상해의거 현장인 중국 루쉰공원(옛 훙커우공원)에 세워진 윤봉길의사기념관인 ‘매정(梅亭)’ 앞 광장에서 의거 85주년 기념식이 4월 28일 열렸고 같은 자리에서 샤 작가에게 감사패를 전했다"고 말했다.

조카 윤주씨, 윤의사 의거 85주년 맞아
중국 상하이에서 작가 샤녠성에 전달

윤 의사는 1932년 4월 29일 당시 일왕의 생일인 천장절(天長節) 및 일제의 상해 사변 전승기념식이 열리는 훙커우공원에 들어가 폭탄을 던져 일본 상해파견군 사령관 시라카와 요시노리(白川義則)대장 등을 응징했다. 
장세정 기자 zh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