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역대 최다' 재외국민 투표 SNS서 넘쳐나는 인증샷

[사진 인스타그램 검색 결과 캡처]

[사진 인스타그램 검색 결과 캡처]

제19대 대통령 재외선거 투표가 30일(현지시간) 마무리되는 가운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는 투표 인증샷이 이어지고 있다. 재외국민 투표는 25일(현지시간) 시작돼 30일까지 진행된다.
[사진 인스타그램 검색 결과 캡처]

[사진 인스타그램 검색 결과 캡처]

30일 오후 인스타그램에 '재외국민투표'를 검색했을 경우 관련 게시물이 5000여개 이상 검색된다. '투표 인증샷'도 넘쳐나는 상황이다.
 
재외국민들은 "꼭 투표하라"며 투표를 독려하고 있다. 인증샷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까지 마련된 곳도 있었다.
 
재외국민 투표는 전 세계 116개국 175개 재외공관, 25개 추가 투표소, 2개 파병부대 등 모두 204개 재외투표소에서 진행되며 명부에 등재된 재외선거인은 29만4633명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측은 "지난 대선 때와 비교하면 신고 신청자 수가 34.3% 늘어났다"고 밝혔다. 이는 역대 가장 많은 유권자 숫자다.
 
투표가 끝나면 재외 투표지는 외교행낭을 통해 국내로 보내지고 다음 달 9일 국내투표와 함께 개표된다. 선상 투표는 다음 달 1일부터 4일까지 실시된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