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배우 최정윤 남편 윤태준, 주가조작 혐의로 구속

 
배우 최정윤 [중앙포토]

배우 최정윤 [중앙포토]

박성경 이랜드 부회장의 장남인 윤태준씨가 주가조작 혐의로 검찰에 구속됐다. 윤씨는 배우 최정윤씨의 남편이기도 하다.  

주식 대량 매입한 뒤 주가 띄워...40여억원 차익 챙긴 혐의

 
29일 법조계 등에 따르면 서울 남부지검 금융조세조사 2부(부장 박길배)는 박 부회장의 장남인 윤태준씨를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윤씨는 지난 2014년 9월 코스닥 상장사인 섬유·의류업체 사장으로 취임한 뒤 주식을 대량으로 매입한 이후 주가를 띄워 되파는 수법으로 40여억원의 차익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특히 윤씨가 '업무협약을 체결한 대만 회사가 개발한 애플리케이션이 중국 최대 통신사인 차이나모바일의 앱스토어에 입점한다'는 정보를 퍼뜨려 해당 회사의 주가를 띄운 것으로 보고 있다.
 
 
윤씨는 1998년 5인조 아이돌 그룹 이글파이브로 연예활동을 하기도 했으며 이후에는 2011년 탤런트 최정윤씨와 결혼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