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추린 뉴스] YG 양현석, 건물용도 무단 변경해 검찰 송치

서울 마포경찰서는 양현석(사진) 와이지엔터테인먼트(YG) 대표를 건축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8일 밝혔다.
 
양 대표는 서울 마포구 합정동 YG 사옥 근처에 있는 6층짜리 건물을 허가받은 용도와 달리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건물은 지하 1층부터 지상 3층이 근린생활시설로 돼 있지만 양 대표는 3층을 주택 용도로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마포구청은 지난해 9월 이 건물을 단속하고 시정명령을 내렸으나 이행되지 않자 지난해 12월 양 대표를 경찰에 고발했다. 양 대표는 2015년에도 허가 없이 건물을 증축했다가 건축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바 있다. YG 측은 “시정명령서를 수령하지 못한 상태에서 경찰에 고발돼 미처 시정할 시간이 없었다. 가급적 빠른 조치를 취하겠다”고 공식 입장을 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