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상] 北 "침략과 도발의 발을 떼는 순간 최후멸망 시작"…美 백악관 공격 영상

북한이 북극성 2호를 이용해 미국의 백악관을 공습하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공개했다. 미국 워싱턴포스트는 "북한이 미국의 백악관과 항공모함 등을 공습하는 장면이 담긴 새로운 영상을 내놨다"며 해당 영상을 공개했다.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멸적의 조준경 안에 들어있다'는 제목의 이 영상은 2분 30초가량으로, 한미 연합군의 군사훈련 장면과 미국의 항공모함 전단을 비롯해, V-22 오스프리와 U-2 정찰기 등 한반도에 배치된 자산들을 "초대형 과녁이 되어 기어드는 미련한 비육 <동물>들"이라며 "제 죽을줄 모르는 가련한 부나비(불나비)"라고 표현했다. 
 
북한은 이 영상에서 "기어들테면 기어들어보라"며 "세계가 부러워하는 동방의 핵 강국, 아시아의 로켓 맹주국의 본때를 보여주마"라고 밝혔다.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이 영상의 끝은 북한의 미사일 시험발사 장면으로 장식됐다. "만약 침략과 도발의 발을 떼는 순간 최후멸망의 시작이 될 것"이라는 자막과 함께 북한의 북극성 2호는 태평양을 건너 미국의 백악관을 폭파시키는 내용이다. 영상 마지막 부분엔 "조선인민군 군관 김민"이라는 제작자의 이름이 나온다. 하지만, 실제 이 영상이 북한 조선인민군에 의해 만들어진 것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한편, 북극성 2호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 아닌 중장거리탄도미사일(IRBM)로, 최대 사거리는 2000~3000km 가량인 것으로 추정된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