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독점·희귀 음반 공개…유니버설뮤직 '레코드 박스 세트 데이'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독점·희귀 음반을 구입할 수 있는 '2017년 레코드 박스 세트 데이'가 29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시 마포구 다산카페에서 펼쳐진다.



음반유통사 유니버설뮤직이 주최하는 행사다. 2014년 시작해 올해 5회째를 맞이하다. 매년 4월 셋째 주 토요일 소규모 독립음반 가게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세계 각지에서 열리는 국제적 행사인 레코드 스토어 데이(Record Store Day·RSD)의 한국판이다.



올해 RSD 10주년을 맞아 한정 앨범 라인업을 갖췄다. 비틀스, 폴 메카트니, 유투(U2), 큐어, 케미컬 브라더스 등의 음반이 이날 독점 판매된다.



영화 '라라랜드' '모아나' '미녀와 야수' OST, 노라 존스와 그레고리 포터 등 재즈 아티스트, 피아니스트 조성진과 네오 클래식 열풍을 이끌고 있는 피아니스트 윱 베빙 등 클래식 아티스트 음반도 선보인다.



유니버설뮤직의 한국 첫 레이블 온더레코드 소속의 남성 듀오 '1415'의 버스킹 무대, 비지스를 주제로 한 음악평론가 임진모의 강연 '미트 더 레전드', 3만원에 판매 예정인 럭키백도 준비된다.



realpaper7@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