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디스코팡팡’ 타던 여중생, 튕겨 2m 추락해 중상

‘디스코팡팡’ 타던 중학생이 놀이기구에 튕겨 2m 아래로 떨어져 머리를 다쳤다. (※이 사진은 기사의 내용과 관련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중앙포토]

‘디스코팡팡’ 타던 중학생이 놀이기구에 튕겨 2m 아래로 떨어져 머리를 다쳤다. (※이 사진은 기사의 내용과 관련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중앙포토]

충북 제천의 한 놀이공원에서 기구를 타던 여중생이 땅에 떨어져 머리를 다쳤다.
 
26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쯤 제천의 한 놀이공원에서 ‘디스코팡팡’을 타던 A양(13)이 놀이기구에서 튕겨 2m 아래 땅으로 떨어졌다.
 
머리를 다친 A양은 119구급대에 의해 가까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양은 이 사고로 귀에서 피가 나는 등 머리를 다쳤다.
 
충주에서 중학교에 다니는 A양은 이날 학교에서 단체로 놀이공원에 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놀이공원 관계자들을 상대로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에 대해 조사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