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지원, 문재인 향해 “오바! 마!세요”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24일 오후 전남 목포시 영산로 목포역에서 가진 집중유세에서 국민의당 박지원 대표, 주승용 원내대표와 함꼐 집중유세를 갖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24일 오후 전남 목포시 영산로 목포역에서 가진 집중유세에서 국민의당 박지원 대표, 주승용 원내대표와 함꼐 집중유세를 갖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가 25일 진행된 중앙일보-JTBC-한국정치학회 공동주최로 열린 대선 후보 초청 토론회를 보고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향해 날선 발언을 쏟아냈다.
 
 박 대표는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문재인 후보, 조금 지지도 오르니 친문 본색, 패권의 잔치판을 다시 보여주는 군요. 문재인 후보는 ‘오만’… 상임선대위원장은 ‘거만’, 국민이 만만해보입니까? 충고 드립니다. 전임 미국대통령 이름을 기억하시고, 오바! 마!세요”라고 적었다.
 
 국민의당 김영환 미디어본부장도 이날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군대 병장을 어영부영하다는 표현으로 모욕했다”면서 “이런 고압적인 방식의 이른바 패권 토론은 지양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 “‘이것 봐요’와 같이 보기에 따라서 폭력적인 말을 하는 있을 수 없는 일이 벌어지는 걸 목도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6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문재인 후보 천군만마 국방안보 1000인 지지선언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문 후보가 엄지 손가락을 내보이고 있다. 오종택 기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6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문재인 후보 천군만마 국방안보 1000인 지지선언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문 후보가 엄지 손가락을 내보이고 있다. 오종택 기자

 
 한편 문 후보 측은 전날 토론에서 동성애 관련 발언에 대해 해명했다. 문 후보 측은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가 군대 내 동성애 문제를 물어와 문 후보는 군대 내 동성애허용과 합법화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며 “토론 말미에 홍 후보가 다시 ‘동성애를 반대하느냐’고 질문을 했고 이에 동성혼 합법화에 반대한다고 밝히면서 성적지향 때문에 그 어떤 차별도 있어서는 안 된다는 입장도 함께 밝힌 것”이라고 해명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총선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총선 후보자 검색

결과는 후보자대해부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