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간편식 별별비교]어느 마트 간편식 새우볶음밥에 새우가 많을까

"한 번 사볼까. " 장 보러 대형 마트에 갔다가 가운데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간편식을 보며 이런 생각 한 번쯤 해보셨을 겁니다. 직접 재료 사서 손질하고 조리할 필요가 없는 데다 맛은 제법 괜찮으니 마다할 이유가 없죠. 그런데 선택장애 없는 사람도 머뭇거리게 할 만큼 종류가 많아 무엇을 사야할 지 고민이라고요? 걱정마세요. '간편식 별별비교'가 제품 포장부터 가격, 식재료, 칼로리에 완성된 요리까지 꼼꼼하게 비교해드립니다.  
2회에선 이마트·홈플러스·롯데마트의 PB상품인 피코크·올어바웃푸드·요리하다 3개 브랜드의 새우볶음밥을 비교했습니다. 피코크 '새우볶음밥', 올어바웃푸드 '새우게살볶음밥', 요리하다 '에그쉬림프볶음밥' 입니다.    

마트 새우볶음밥 강자를 찾아서

 
간편 '볶음밥'의 대표, 새우볶음밥
기름을 두른 팬에 살이 통통하게 오른 새우와 아삭한 채소를 듬뿍 넣고 볶아낸 새우볶음밥. 김치나 피클만 있으면 다른 반찬이 필요 없는 훌륭한 한 끼다. 그만큼 제조 업체 간 경쟁이 치열한 제품이기도 하다. 이마트는 2013년 '피코크 새우볶음밥' 출시 이후 경쟁사 제품을 모니터링하며 부족한 부분을 업그레이드 하면서 5차례나 레시피를 바꿨다. 홈플러스는 올해 기존의 새우볶음밥 대신 게살을 넣은 게살새우볶음밥을 새롭게 선보였다. 요리하다는 2016년 초 치킨 육수로 밥을 짓고 대파기름으로 볶은 중화풍 새우볶음밥을 출시하며 다른 두 제품과 차별화했다.  
 
피코크, 올어바웃푸드, 요리하다 3개 브랜드 새우볶음밥 비교. 올어바웃푸드는 1팩당 300g이 들어있으면서 가격은 1997원으로 가성비가 가장 높았다. 이자은 인턴기자

피코크, 올어바웃푸드, 요리하다 3개 브랜드 새우볶음밥 비교. 올어바웃푸드는 1팩당 300g이 들어있으면서 가격은 1997원으로 가성비가 가장 높았다. 이자은 인턴기자

가성비 강자는
우선 가격. 피코크는 8500원(4팩 각 210g), 올어바웃푸드 7990원(4팩 각 300g), 요리하다 4980(2팩, 각 225g)원이다. 1팩당 가격은 피코크 2125원, 올어바웃푸드 1997원, 요리하다 2490원인 셈이다. 1팩 기준으로 보면 올어바웃푸드가 가장 저렴하고 요리하다가 가장 비싸다. 하지만 1팩당 양은 올어바웃푸드가 300g으로 가장 많다. 가장 적은 210g의 피코크와 비교하면 90g 정도 차이가 나므로 올어바웃푸드 2팩과 피코크 3팩의 양이 거의 비슷한 셈이다. 결론적으로 가성비만 놓고 보면 올어바웃푸드가 1등. 홈플러스 관계자는 "볶음밥의 주 이용층이 남성·청소년이라는 걸 감안해 중량을 300g으로 든든하게 담았다"고 설명했다. 피코크와 올어바웃푸드는 4팩이, 요리하다는 2팩이 들어있다.
 
새우 많이 든 올어바웃푸드
새우 함량을 올어바웃푸드, 피코크, 요리하다 순이었다. 이자은 인턴기자

새우 함량을 올어바웃푸드, 피코크, 요리하다 순이었다. 이자은 인턴기자

피코크는 볶음밥 1팩당 전체 양의 14.08%로 29.5g, 올어바웃푸드 14.3%로 42.9g, 요리하다는 7.53%로 16.9g이다. 새우 함량은 전체양과 비율로 따졌을 때 올어바웃푸드가 가장 풍성하게 들었다. 반대로 요리하다는 새우 함량이 가장 적었다. 또 새우 원산지도 달랐다. 피코크는 캐나다산, 올어바웃푸드는 베트남산 새우를 사용했고 요리하다는 수입산으로만 표기했다. 
 
홍피망·청피망 많이 든 피코크
새우와 달걀을 제외한 다른 식재료의 종류와 양은 각각 달랐다. 피코크는 양파(9.01%)·홍피망(4.51%)·청피망(4.51%), 올어바웃푸드는 양파·스위트콘·당근·그린빈·청피망·게맛살채·붉은대게살, 요리하다는 쥬키니호박·양파·당근·파프리카를 넣었다. 종류만 놓고 보면 올어바웃푸드가 채소 5종을 비롯해 게맛살과 대게살이 들어있어 종류가 가장 다양해 보인다. 하지만 피코크를 제외한 다른 두 제품은 채소의 정확한 함량을 적지 않아 정확한 양을 비교할 수 없었다. 다만 눈에 띄는 채소의 함량은 피코크, 요리하다, 올어바웃푸드 순이었다. 올어바웃푸드 채소 종류는 많지만 눈에 띄는 채소나 게살의 양은 적었다. 특히 초록색 채소의 양이 적어 그릇에 담았을 때 전반적으로 칙칙한 느낌이 들었다.
 
나트륨 함량 낮은 요리하다
피코크는 칼로리가 260kca으로 요리하다 보다 낮지만 나트륨이 789mg으로 높았다. 올어바웃푸드는 칼로리와 나트륨 함량을 표기하지 않았다. 이자은 인턴기자

피코크는 칼로리가 260kca으로 요리하다 보다 낮지만 나트륨이 789mg으로 높았다. 올어바웃푸드는 칼로리와 나트륨 함량을 표기하지 않았다. 이자은 인턴기자

기름에 볶아내는 볶음밥은 칼로리가 높은 음식이다. 1인분 기준 800kcal가 넘는다. 그렇다면 세 제품의 칼로리와 나트륨 함량은 어떨까. 아쉽게도 올어바웃푸드는 칼로리와 나트륨 함량을 고지하지 않았다. 피코크와 요리하다만 비교했을 때 칼로리는 피코크가 낮고 나트륨은 요리하다가 낮았다. 피코크는 260kcal, 요리하다는 345kcal 고 나트륨은 피코크 780mg, 요리하다는 470mg 이었다. 다시 말해 피코크가 열량은 낮은 반면 나트륨 함량이 높아 간이 짠 편이다.
 

피코크

(4팩, 각 210g)

올어바웃푸드

(4팩, 각 300g)

요리하다

(2팩, 각 225g)

가 격8500원(1팩 기준 2125원)7990원(1팩 기준 1997원)4980원(1팩 기준 2490원)
새우 함량29.5g(14.08%)42.9g(14.3%)16.9g(7.53%)

칼로리/나트륨

  함량

260kcal/780mg표기 안함345kcal/470mg
관련기사
 
송정 기자, 이자은 인턴기자 song.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