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용철의 마음 풍경] 꽃잎은 이별할 때를 안다

    
꽃잎은 이별할 때를 안다.
때맞추어 불어주는 바람,
이별을 예감한 꽃잎들이
서로 작별인사를 한다.
맥없이 떨어진 꽃잎처럼
나뭇잎 하나 붙들 수 있었다면
고맙다 미안하다 사랑한다
작별인사라도 했을 것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