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洪 "安은 소신 없어"...安 "洪에 사퇴하라 했으니 얼굴 안 봐"

[사진 국회사진기자단]

[사진 국회사진기자단]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 사이에 작은 말 다툼이 벌어졌다.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가 주관한 23일 TV토론에서 홍 후보가 안 후보에게 "지도자는 소신이 있어야 한다"라며 "사드 배치 갖고 왔다갔다 하고, 개성공단 중단으로 왔다갔다 하고, 촛불집회 참여, 독려로 왔다갔다 한다. 지도자는 소신이 뚜렷해야한다. 오락가락 하니까 국민이 신뢰를 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이에 안 후보는 "전 이미 홍 후보에 사퇴하라고 말씀 드렸다"라며 "얼굴 안 보고 말씀 드린다"라고 말했다.
 
안 후보는 홍 후보가 아닌 카메라를 향해 "사드는 여러번 말했다"라며 "상황에 따라 국익에 최선인 것을 선택하는 것이 지도자다. 욕을 먹어도 국가를 위한 일은 해야한다"라고 밝혔다.
 
홍 후보가 이어서 "(사드 배치와 관련한) 당론 변경 됐나"라고 묻자 안 후보는 "당론 변경 됐다"라고 밝혔다.
 
또 홍 후보가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도 찬성했나"라고 물어보자 안 후보는 "네, 그렇다"라고 말했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