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민수가 공개한 아들 윤후와의 생애 첫 카톡

"아빠랑 않잘꺼야" 가수 윤민수가 아들 윤후와의 '첫 카톡' 대화를 공개했다. 22일 윤민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과 첫 톡"이라는 말과 함께 올린 카카오톡 캡쳐 화면이다.  
 
[사진 윤민수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 윤민수 인스타그램 캡쳐]

윤후는 아빠에게 "전화 주세요"라며 짤막하게 생애 첫 카톡을 보냈다. 그러자 윤민수는 윤후에게 "전화해? 아들모해??"라고 물어봤고 윤후는 곤란한 표정의 피카츄 이모티콘을 보냈다.  
 
 
추천기사
윤민수가 "나랑 같이자자 다시 돌아와 제발"이라고 말하자 윤후는 단호하게 거절했다. "싫어", "아빠랑않잘꺼야"라고 말해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했다.
 
이후 윤민수는 "나의 아가야. 밤하늘의 별도 따줄게 밤하늘의 양도 세줄께. 꿈처럼 내게 내려온 너. 순간도 사랑이고 숨쉬는 것 마저도 사랑이였어"라며 사랑이 듬뿍 묻어나는 글을 올렸다.  
 
[사진 윤민수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 윤민수 인스타그램 캡쳐]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