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北김정은 돼지공장시찰"보기만해도 배불러"

[출처=노동신문]

[출처=노동신문]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북한군 공군부대의 돼지공장을 시찰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3일 보도했다.
 

황병서 총정치국장 등이 수행

김 위원장은 이날 북한군 항공 및 반항공군 4월22일 태천돼지공장을 시찰한 자리에서 "냉동고에 통돼지들이 가득 차 있는데 보기만 해도 배가 부르다"면서 "비행사들에게 선도가 좋은 돼지고기를 풍족하게 공급해줄 수 있는 확고한 담보가 마련됐다"며 만족감을 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밝혔다.  
 
김정은은 자동먹이통과 물꼭지를 통해 먹이와 물을 배불리 먹은 송아지만한 돼지들이 축 늘어져 자고 있다는데 "돼지바다가 펼쳐졌다"고 호탕하게 웃었다고 조선중앙통신은 전했다.
 
 
추천기사
이어 조선중앙통신은 돼지공장이 2014년 8월 착공해 연건축면적 1만690여 ㎡에 관리구역과 생산구역, 사료창고구역,유기질비료생산구역 등을 갖춰 지난해 8월 준공식을 거행했다고 소개했다.
 
김 위원장의 이번 시찰에는 황병서 총정치국장과 서홍찬 인민 무력성 제1부상, 김광혁 항공 및 반항공군 사령관, 손철주 정치위원 등이 수행했다.
 
시찰을 끝내고 나서 김정은은 돼지공장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찍었다고 통신은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