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이는 뱃속에서 잘 크냐"는 질문에 박준형이 한 말

박준형이 2세 소식을 특유의 말투로 전했다.
 
[사진 MBC 마이리틀텔레비전 캡쳐]

[사진 MBC 마이리틀텔레비전 캡쳐]

22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김구라, 걸스데이 유라 혜리, 박준형, 김기수가 출연했다.  
 
이날 김구라는 박준형에게 "아이는 뱃속에서 잘 크고 있냐"고 물었고 "2세가 한 달 뒤 '뺌'하고 튀어나온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또 박준형은 사람들의 겉모습만 보고도 성격과 스타일을 알 수 있다고 밝혔다. 박준형은 "구라 동생은 느긋하게 생겼으면서 느긋하지 않다. 그래서 땀을 흘린다. 냉면 먹을 때도 땀을 흘리는 성격이다"고 말해 김구라를 폭소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