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인권 "안철수는 스티브 잡스 같은 사람"

가수 전인권. [중앙포토]

가수 전인권. [중앙포토]

가수 전인권이 18일 자신의 공연을 홍보하는 기자간담회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를 스티브 잡스에 비유하며 칭찬했다.  
 
전인권은 18일 서울 중구 정동에서 가진 간담회에서 "스티브 잡스처럼 완벽주의자들은 암 수술을 하고 나오자마자 간호사의 명찰이 비뚤어진 걸 신경 썼다고 한다"며 "안철수란 사람도 잡스처럼 완벽증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전에 안 후보를 만난 적이 있다며 "그런 (완벽증을 가진) 사람들은 얘기가 안 통할 수 있지만 나쁜 사람은 없는 것 같다. 대충 넘어가면 발전하지 못하지 않나"고 평가했다.  
 
더불어민주당 경선 당시 안희정 충남도지사를 공개 지지했던 전인권은 "요즘 안씨 성을 가진 사람이 좋다"며 이번 콘서트 게스트도 SBS 'K팝스타 5' 준우승자인 안예은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어떤 지도자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깨끗하고 남의 말 많이 안 하고 소신 있는 지도자라면 (사람들이) 좋은 면을 닮아가게 돼 있다"며 "TV 토론회를 보는데 머리 쓰는 사람이 보이더라. 재미가 없다. 깨끗하게 소신을 이야기하는 이가 좋다"고 말했다.  
 
한편 전인권은 5월 6~7일 광화문광장 인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새로운 꿈을 꾸겠다 말해요'라는 타이틀로 단독 콘서트를 연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