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평범한 고려대생→구독자 47만명 유튜버 "수입은 학교 동기들보다…"

[사진 심정현씨 인스타그램,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 심정현씨 인스타그램, 유튜브 영상 캡처]

고려대학교를 졸업한 뷰티 크리에이터 심정현(25)씨가 화제다. 심씨는 유튜브 구독자 47만명에 이르며 유튜브 코리아 공식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유명 뷰티 유튜버다. 
[사진 밤비걸 유튜브 화면 캡처]

[사진 밤비걸 유튜브 화면 캡처]



4년 차 유튜버인 심씨는 17일 온라인 매거진 잡스엔과의 인터뷰에서 1인 크리에이터로서의 삶을 선택한 계기와 앞으로의 포부 등을 털어놨다.
 
[사진 심정현 인스타그램]

[사진 심정현 인스타그램]

심씨는 2011년 고려대 지리교육과에 입학했다. 교내 방송국 아나운서, LG패션 인턴 등으로 활동했고, 2012년 월드 미스유니버시티 한국대회에도 출전해 '유튜브상'을 받았다. 그러던 중 개인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유튜브에 올리던 영상이 구독자 3000여명을 넘으며 크리에이터 세계에 발을 들이게 됐다.  
[사진 심정현 인스타그램]

[사진 심정현 인스타그램]

그는 "수입은 대기업에 다니는 대학 친구들보다 조금 많은 수준"이라며 뷰티 크리에이터 가운데 최상급 수입을 올리고 있다고 전했다. 다만 이 과정까지는 2년 가까운 세월이 걸렸다.
[사진 심정현 인스타그램]

[사진 심정현 인스타그램]

심씨는 "앞으로 많은 사람에게 긍정적인 기운을 주는 사람이 되고 싶다"며 "저만의 에너지로 다른 사람들에게 힘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