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역동적인 스타일로 승부’ 현대차, 투싼 '익스트림 에디션' 출시

2017년형 투싼

2017년형 투싼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SUV) 차량 투싼의 연식변경 모델이 나왔다. 디자인을 일부 교체하고 동력·제동 성능을 강화했다.  
 
현대자동차는 18일 “디자인·성능을 개선한 2017년형 투싼 '익스트림 에디션'을 공식 판매한다”고 밝혔다.
2017년형 투싼

2017년형 투싼

 
새롭게 선보이는 ‘익스트림 에디션(2.0디젤 모델)’은 기존 2.0디젤 모델의 외부 디자인을 역동적으로 바꿨다. 전면에 다크 크롬 라디에이터그릴을 적용하고, 후면에는 듀얼 트윈팁 머플러를 장착했다. 실내 인테리어에는 버건디 컬러 가죽 시트·알로이(합금) 페달을 적용했다.
 
현대차는 “외관 디자인은 역동적으로 바꾸고 실내 디자인은 고급스러운 느낌을 강화했다”고 디자인 변경의 의미를 설명했다.
2017년형 투싼

2017년형 투싼

 
2017년식 투싼은 트림별로 사양을 조정했다. 국내 준중형 SUV 최초로 주행조향 보조시스템(LKAS)·자동 긴급제동 시스템(AEB)을  추가했다. 또 스마트 후측방 경보시스템(BSD)·하이패스 시스템·운전석 통풍시트 등 편의사양을 개선했다. 한편 투싼은 전 모델에 운전석 문만 열리게 하는 세이프티 언락을 기본 적용했다.
 
2017년형 투싼 가격은 ▶2.0디젤 2420만원~2965만원 ▶1.7디젤 2357만원~2865만원 ▶1.6가솔린터보 2250만원~2765만원이다.
문희철 기자 report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