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종아 2골-2AS' 여자아이스하키, 호주 8-1 대파...세계선수권 3연승

아이스하키 박종아, 강릉=임현동 기자

아이스하키 박종아, 강릉=임현동 기자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안방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선수권에서 3연승을 달렸다.
 
새러 머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5일 강원도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열린 2017 국제아이스하키연맹(IIHF) 여자 아이스하키 세계선수권 디비전2 그룹A(4부리그) 3차전에서 호주를 8-1(2-0 5-0 1-1)로 대파했다.  
 
이번 대회는 한국(세계 23위), 북한(26위), 슬로베니아(24위), 영국(21위), 호주(28위), 네덜란드(19위)가 풀리그를 치러 1위팀이 디비전1 그룹B(3부리그)로 승격한다. 한국은 지난 2일 슬로베니아를 5-1로 대파했고 지난 3일 영국을 3-1로 꺾은데 이어 3연승을 달렸다. 한국은 네덜란드와 나란히 3연승을 기록했지만 골득실에 앞서 선두를 달렸다.  
 
아이스하키 한수진, 강릉=임현동 기자

아이스하키 한수진,강릉=임현동 기자

 
강릉 출신 박종아(21)가 2골-2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승리를 이끌었다. 박종아는 1피리어드 5분2초에 선제골을 터트렸다. 박종아는 2-0으로 앞선 2피리어드 57초에 한수진의 골을 어시스트했다.
 
박종아는 2피리어드 10분47초에 팀의 다섯번째 골을 뽑아냈다. 2피리어드 14분50초에는 이은지의 골을 도왔다.  
 
박종아는 고향 팬들 앞에서 맹활약을 펼쳤다. 3경기 연속골을 터트린 박종아는 총 4골로 득점 선두에 올랐다. 최유정은 2골을 뽑아냈고, 한수진은 1골-1어시트를 올리며 승리에 힘을 보탰다.  
 
한국은 6일 오후 9시 북한과 맞대결을 펼친다. 한국은 이번대회에 전승 우승을 노리고 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