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사모, 새누리당 창당대회…변희재·정미홍·정광용 대선후보 경선 출마

'박사모'를 비롯,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무효를 주장하는 친박 인사들이 5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새누리당' 중앙당 창당대회를 열고 오는 5월 9일 대선에 후보를 내기로 결정했다.
5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박사모 등 친박단체 회원들이 새누리당(가칭) 창당대회를 열었다. 하준호 기자

5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박사모 등 친박단체 회원들이 새누리당(가칭) 창당대회를 열었다. 하준호 기자

 
이날 창당대회에는 박사모를 비롯, 대통령 탄핵무효 국민저항총궐기 운동본부(탄기국) 등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조원진 자유한국당 의원은 이날 무대에 올라 창당 축하 인사를 건냈다. 박 전 대통령의 변호인이었던 서석구 변호사가 창당 준비위원으로 활동한 가운데 새누리당의 공동대표는 정광택 탄기국 회장과 권영해 전 안기부장이 맡는다.  
5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박사모 등 친박단체 회원들이 새누리당(가칭) 창당대회를 열었다. 하준호 기자

5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박사모 등 친박단체 회원들이 새누리당(가칭) 창당대회를 열었다. 하준호 기자

 
새누리당은 이번 대선에 후보를 낼 계획인 가운데 당내 경선에는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와 정미홍 전 KBS 아나운서, 정광용 박사모 회장 등이 나설 예정이다.
 
박상욱 기자 park.lepremi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