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6월, 카카오뱅크가 문 연다…케이뱅크와 접전 예고

 인터넷전문은행 2호, 카카오뱅크가 오는 6월 영업을 시작한다. 두 달의 시차를 두고 출범하는 케이뱅크와 카카오뱅크 간의 치열한 경쟁이 예고된다. 

금융위, 카카오뱅크 본인가 승인
두개로 나눠 쓰는 입출금통장
이자 대신 '유니버설 포인트' 등
창의적 신상품 선보일 예정


금융위원회는 5일 제6차 정례회의를 열고 카카오뱅크에 대한 은행업 본인가를 의결했다. 카카오뱅크는 실거래 테스트 등 준비 기간을 거쳐 6월 중 본격 대고객 영업을 개시한다.  
 
이에 앞서 지난 3일 0시 오픈한 케이뱅크는 출범 56시간 만에 신규고객 수 7만4560명을 기록하며 순항 중이다. 카카오뱅크는 출발 시점은 다소 뒤지지만, 차별화된 플랫폼인 카카오톡을 활용해 창의적인 금융서비스로 경쟁한다는 계획이다.  
 
카카오뱅크가 영업개시 시점에 선보일 신상품.

카카오뱅크가 영업개시 시점에 선보일 신상품.

 
이날 발표한 카카오뱅크 자료에 따르면 계좌번호 없이 카카오톡 주소록을 이용해 송금하는 ‘간편 송금’이나 하나의 요구불예금 통장에서 고객이 일부를 단기 여유자금으로 설정하면 금리를 얹어주는 ‘세이프 박스’ 기능이 있는 입출금예금은 6월 영업개시와 함께 선보인다. 정기예금과 자유 적금 상품은 복잡한 조건 없이 누구에게나 시중은행보다 높은 금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후 채팅과 인공지능을 결합한 개인금융 비서 서비스인 ‘금융봇’, 이베이(G마켓·옥션) 내 판매자의 판매 이력 정보를 활용한 소상공인 대상 신용대출, 고객의 선택에 따라 현금이자 대신 게임아이템이나 문화콘텐츠를 살 수 있는 포인트로 지급하는 ‘유니버설 포인트’ 서비스를 추가해나갈 계획이다. 
 
2019년부터 중신용자 대출에 본격 활용될 예정인 자체 ‘스코어링 시스템’도 소개했다. 만약 신용등급 7등급인 택시운전사 고객이라면 카카오택시 운행이력(고객평가점수, 사고이력)이나 G마켓·옥션 구매내역(자녀교육 관련 용품 구매 등), 예스24 구매내역(재테크 관련 서적 구매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한 스코어링을 통해 카카오뱅크 자체 등급에선 5등급으로 상향될 수도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중신용자를 대상으로 연 10% 미만 금리의 중금리 대출을 제공할 것”이라며 “고객이 약 900억원의 이자를 절감하는 효과를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금융위 관계자는 “1호 케이뱅크에 이어 2호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도 출범하게 돼 하반기부터 인터넷전문은행 간, 또 인터넷은행과 시중은행 간 경쟁이 치열하게 벌어질 것”이라며 “과거엔 없던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금융서비스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애란 기자 aeyani@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